거성옛날장식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하기 시작페이지로 홈페이지바로가기
 
작성일 : 14-03-24 16:51
너무 짧은 봄
 글쓴이 : 구하연
조회 : 276  

안녕하십니까?

길고 지루했던 겨울이 지나고 드디어 기다리던 봄이 찾아왔습니다.

3월이 시작됨과 동시에 봄을 준비하던 계절은 겨울을 보내버렸습니다.

겨우내 쌓여있던 눈도 녹고 꼿꼿하게 얼어있던 마음도 녹는 계절입니다.

겨울은 길고 힘들었는데 막상 목을 빼며 기다리다 만난 봄은 아쉬우리만치 짧기만 합니다.

우리가 살면서 어떤 일을 하기 위해 준비하는 과정도 매서운 겨울처럼 매우 길고 어렵습니다.